검진예약
개인검진 안내
기업검진 안내
직업환경의학센터
마이 페이지
건강정보
국제검진센터소개
회원서비스
건강정보
건강정보
하위메뉴
건강칼럼
Health Columns
간편 예약    
온라인 예약    
3년 만에 다시 발생한 메르스, 주요 증상과 예방법은?




메르스라는 이름으로 잘 알려진 중동호흡기증후군(MERS, Middle East Respiratory Syndrome)은 2012년도에 사우디아라비아에서 처음 알려진 병으로, 흔히 폐렴이나 급성호흡곤란증후군 또는 급성신부전을 유발한다. 현재까지 13개국에서 2189명에게 발생하여 782명이 사망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우리나라에서는 2015년도에 유행했으며, 당시 186명이 감염되고 38명이 사망해 약 20%의 높은 치사율을 기록한 질병이다. 현재 3년 만에 다시 국내에 발병해 많은 분들이 불안해하며 주요 증상과 예방법 등을 궁금해 하고 있다. 메르스 의심 증상, 치료, 예방법 등에 관해 대전선병원 감염내과 김광민 부장의 도움말로 알아본다.





◆ 메르스 의심 증상은?
메르스 의심 증상 중 가장 흔한 것은 발열로, 98%의 환자에게서 나타나는 증상이다. 잠복기는 2~14일이며 평균 5일이다. 발열 다음으로 기침과 호흡곤란이 80% 이상의 환자들에게서 발견돼 발열, 기침, 호흡곤란이 3대 증상으로 알려져 있다. 그 외에도 설사, 구토, 복통도 증상으로 나타날 수 있다.

◆ 메르스 진단은?
이러한 증상들에 의해 메르스가 의심되면 진짜로 메르스인지 판별하기 위해 상기도(코, 목)과 하기도(공기의 통로 중 후두에서 폐까지 이르는 부분)에서 검체를 획득한 뒤 중합효소 연쇄반응(DNA를 추출한 뒤 중합효소로 DNA의 양을 늘려 검사의 정확도를 높이는 방법)을 실시하게 된다. 메르스에 감염된 뒤 증상이 심해지면 폐 기능이 매우 나빠지며 다발성 장기부전(몸속의 여러 장기들이 제 기능을 하지 못하게 되는 것)으로 인해 사망하게 될 수 있어 경미한 증상이 발생하더라도 즉시 병원을 찾아 조기에 치료받아야 한다. 





◆ 메르스로 판정되면 어떤 치료를 받나?
메르스는 항바이러스제재가 아직 개발되지 않은 상태여서 환자들에게 대증치료(환자의 증상에 따라 대처하는 치료법)를 우선적으로 실시하고 있다. 대개 폐렴의 형태로 오기 때문에 중증의 경우 인공호흡기나, 체외막산호화장치(ECMO) 치료가 필요하며, 신부전의 경우 투석치료를 시행하곤 한다. 현재 여러 곳에서 메르스 항바이러스제재 개발 연구를 진행 중이다. 

◆ 메르스는 어떻게 전파되나?
메르스는 전파경로가 아직 명확히 밝혀져 있진 않지만, 사람과 사람 간의 감염은 밀접접촉에 의한 전파로 나타난다. 대부분 병원 내에서 감염이 되거나 혹은 가족 간 감염의 형태로 나타난다. 사우디아라비아 내에서는 단봉낙타의 접촉에 의해서 감염이 된 보고가 있다.





◆ 메르스의 예방은?
메르스를 예방하기 위해선 외출 후 비누와 손세정제로 손을 30초 이상 씻으며 구석구석까지 닦는 등 손위생을 철저히 하고 마스크를 착용하는 것이 중요하다. 기침이나 재채기를 할 때 화장지나 손수건으로 입과 코를 가려 자신의 호흡기 분비물이 다른 사람에게 전해지지 않도록 하는 것도 감염을 막기 위해 필요한 방법이다. 그 외에도 에어로졸(대기 중을 고체 또는 액체 상태로 떠다니는 0.001∼1.0 ㎛ 정도 크기의 작은 입자)이 만들어지는 환경에서는 N95(미세먼지 차단율 95% 이상) 마스크와 장갑을 착용해야 한다. 특히, 중동 지역에 머물게 된다면 메르스 매개체로 알려진 낙타를 접촉하지 말고 익히지 않거나 멸균처리가 되지 않은 낙타고기, 낙타유 섭취를 삼가야 한다.





◆ 당부하고 싶은 말
많은 분들이 메르스가 다시 발생해 걱정과 불안이 크겠지만, 3년 전과는 다르게 빠른 진단과 격리조치가 이루어졌다. 접촉자에 대해서도 대응이 신속했다. 아직 경과에 대해서 판단하기엔 이르나 이전과 같은 양상으로 퍼지진 않을 것으로 보인다. 손위생, 마스크와 장갑 착용 등 생활 속에서 할 수 있는 예방 수칙을 실천하는 것이 중요하다. 특히 질병 등으로 인해 면역력이 저하된 사람 및 만성질환자의 경우 합병증에 보다 취약하므로 감염 예방에 철저를 기해야 한다.

특히, 메르스 전파를 최소화하려면 메르스 환자와 접촉했거나, 중동 국가에 방문했거나, 중동에 방문한 사람을 만난 지 2주 이내에 의심 증상을 느낄 경우 적극적으로 행동해야 한다. 이때 병원에 가는 것보다는 질병관리본부 콜센터 (국번 없이 1339) 또는 지역 보건소에 전화해 지시를 따라야 확산을 최소화할 수 있다. 해외여행을 다녀올 계획이라면 감염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입국 시 건강상태 질문서에 성실하게 답변하도록 하자.


감염내과 김광민대전 [전문진료분야] 감염성질환, 패혈증, 바이러스 감염(신종인플루엔자, 에이즈), 해외여행자클리닉, 예방접종, 종양
진료 예약하기
의료진 상세보기
환자권리장전
l
이용약관
l
개인정보취급방침
(의) 영훈의료재단 유성선병원. 대전광역시 유성구 북유성대로 93(지족동 923) TEL : 1588-7011(2번) 또는 042-589-2000
COPYRIGHT ⓒ 2012 DAEJEON SUN MEDICAL CENTER. ALL RIGHT RESERVED.